0 제품(들)

장바구니에 담긴 상품이 없습니다.



Product was successfully added to your shopping cart.
Dec 10 ,2018

드라이어 사용일까 자연 건조일까? – 끊임없는 논쟁

거의 모든 사람들이 이 딜레마에 대해 알고 있습니다! 아침에 급하게 헤어 스타일링을 할 때 또는 저녁 파티를 위한 매력적인 스타일링을 할 때, 샴푸 후에 어려운 문제가 펼쳐집니다. "모발 건강에 무엇이 더 좋을까? 간편하게 드라이어로 말릴까, 아니면 자연 건조를 기다렸다가 스타일링을 해야하나? 그냥 말리면 시간이 오래 걸리고, 고데기로 머리를 피거나 말지 않는 이상 헝클어진 상태가 되는데. 하지만, 지속적인 드라이어 사용 역시 모발 건강에 좋을 리 없어...! "

헤어 드라이어, 고데기 및 봉 고데기를 사용하여 정기적인으로 모발에 열을 가해 스타일링 하면, 모발의 외관뿐 아니라 구조에도 손상을 줄 수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이것이 보통 자연 건조를 더 선호하고, 드라이어의 뜨거운 바람에 노출시키지 않는 것이 더 건강하며 덜 해롭다고 생각하는 이유입니다. 일반적으로 그 개념은 맞는 이야기이며, 과도한 열에 노출하는 행위는 모발 구조가 거칠어지고 자연스러운 수분 균형이 깨져서 갈라지고 엉클어지는 원인입니다. 이것을 원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겠죠?
모발을 자연 건조할수록 더 많이 손상된다는 연구 결과가 있습니다! 젖은 모발은 연약해서 손상 가능성이 더 크다고 합니다. 간단히 말해, 모발은 최대한 빨리 부드러운 방법으로 건조한 상태로 돌아가고 싶어합니다.

강한 열을 가한 스타일링과 단순한 헤어 드라이의 중요한 차이점을 다뤄 보겠습니다. 뿌리부터 모발 끝까지 타올 드라이할 시, 아래쪽으로 주물러 내려가는 것이 중요합니다. 모발을 비비지 마십시오. 머리카락이 끊어지거나 엉킴이 생기게 됩니다. 드라이어로 말리는 동안 모발로부터 약 15cm 정도의 충분한 거리를 유지해야하며 시원하고 부드러운 바람을 사용해야 합니다. 이러한 조건은 뜨거운 공기만큼 효과적으로 머리를 건조하지만 민감한 머리카락 구조를 손상시키지 않으므로 중요합니다.

열을 가한 스타일링과 매우 뜨거운 드라이어의 사용 시에는 그 위험과 부작용을 고려하는 것이 좋습니다. 모발을 과하게 변형시키지 마세요. 제시된 범위 내에서 자신 만의 스타일링 솔루션을 찾아 보세요. 스타일링은 대개 외부 상황에 따라 달라집니다. 특히 시간 압박과 같은 스트레스 요인은 중요한 역할을 합니다! 우리의 주문: 항상 열에 대한 보호 제품을 사용하고, 영양 및 보습 기능을 가진 스타일링 제품을 사용하세요.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사랑하는 머릿결에 최소의 손상을 보장할 수 있습니다!

Read 221 Times